'제1회 디지털 유통대전' 6월 23∼25일 코엑스서 개최

유통산업의 디지털 혁신을 촉진하는 행사인 '제1회 디지털 유통대전'이 오는 6월 23∼25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3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유통·물류 관련 기업과 투자사, 유관기관을 대상으로 디지털 유통대전 개최 관련 설명회를 열었다.

디지털 유통대전은 전시, 체험, 상담, 투자 매칭(연결), 포럼 등 5개 행사로 구성된다.

먼저 로봇서비스, 무인배송, 스마트스토어, 키오스크, 스마트 결제 시스템 등 유통 산업에 첨단 정보기술(IT)을 접목한 비대면·디지털 서비스와 기술이 전시된다.

스마트 기술이 적용된 일상생활 체험을 통해 미래 유통산업에 특화한 다양한 플랫폼을 접할 수 있는 '스마트 데일리 라이프 특별관' 등 부대 행사도 마련된다.

아울러 디지털 유통에 적용되는 신기술과 사업모델의 국내외 시장 진출을 위한 해외 바이어 화상 수출상담회 및 국내 바이어 매칭 상담회가 진행된다.

최근 급성장하는 E-커머스(전자상거래) 관련 '솔루션 IR 피칭대회'도 개최된다.

이외에 유통물류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미래 유통산업의 발전과 방향성을 논의하는 '디지털 리테일테크 콘퍼런스'가 열린다.

행사 참가를 원하는 기업은 디지털 유통대전 홈페이지(www.retailtechshow.co.kr)에서 5월 14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IR 피칭대회 참가 접수는 4월 중 별도 공고를 거쳐 진행한다.

산업부는 올해를 시작으로 디지털 유통대전을 매년 6월 개최한다는 계획이다.

천영길 산업부 중견기업정책관은 "디지털 유통대전이 신규 사업모델 창출과 투자 확대로 이어져 국내 유통산업이 글로벌 혁신 플랫폼으로 도약하는 데 일조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