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컬 에스테틱 전문기업 ㈜하이로닉이 신제품 ‘어리게 (ERIGE TM)’ 출시와 더불어 해외 시장 진출을 본격화하고 있다.

㈜하이로닉 신제품 어리게(ERIGE TM)는 하나의 핸드 피스에서 시차를 두어 HIFU와 RF가 반복 조사되며 피부 속 열에너지를 전달하는 장비로, 기존 각각 다른 장비로 시술을 해야만 했던 HIFU (고강도 집속 초음파)와 RF (고주파) 에너지를 하나의 핸드 피스로 시술이 가능하게 만든 특허 출원 장비이다.

이처럼 HIFU와 RF의 시술을 하나의 핸드피스로 시술이 가능해짐에 따라 시술 시간 단축과 함께 펜타입의 핸드피스를 이용하여 얼굴의 좁은 면적과 굴곡진 부위 시술이 용이해졌다. 또한 무빙 감지 센서가 탑재되어 시술 시, 움직임이 없으면 에너지가 차단됨으로써 안전성을 강화하였으며 다양한 카트리지를 활용하여 피부층을 고려한 시술이 기능해졌다.

실제 이러한 효과를 반영하듯 최근 하이로닉은 중국 최대의 뷰티 메디컬 디바이스 벤더와 어리게(ERIGE TM) 공급 계약을 체결했으며, 홍콩, 베트남, 인도 등 세계 각국으로부터 공급 문의를 받고 있다.

관계자는 “글로벌 뷰티업계는 전년 기저효과와 코로나 극복 기대심리로 인하여 전년 동기 대비 크게 성장할 것으로 보이며, 하이로닉에서 10년 만에 새롭게 업그레이드하여 출시하는 하이프 고주파 장비로 세계 메디컬 에스테틱 시장의 트렌드를 바꿀 것”이라며 “연간 300~500대 규모의 어리게 판매가 가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