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 남성 명품 수요에 롯데백화점 남성 명품 편집매장 확대

최근 20~30대 남성 소비자의 명품 수요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롯데백화점은 지난 1~3월 남성 고객의 명품 매출 비중을 연령대별로 본 결과 20~30대가 43.2%를 차지했다고 11일 밝혔다.

롯데백화점 명품 편집매장인 '탑스'(TOPS)의 20~30대 남성 고객 비중이 커졌다.

또 롯데백화점 구리점과 중동점에 문을 연 남성 명품 잡화 편집매장 '스말트'(SMALT)에서 20~30대 매출 구성비는 47%에 달했고, 신규 고객 중 20대가 38%를 차지했다.

롯데백화점은 자신의 취향과 라이프 스타일을 중시하는 젊은 남성 소비자의 명품 수요를 반영해 오는 23일 롯데 프리미엄아울렛 파주점에 스말트 3호점을, 내달 수원점에 4호점을 열 예정이다.

롯데백화점 관계자는 "하반기에 2개 점포를 추가로 여는 등 올해 공격적으로 명품 판매 점포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