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삼성전자는 최신 갤럭시 스마트폰 활용법과 강아지·웨딩사진 잘 찍는 법 등을 가르쳐주는 '갤럭시 팬(Fan) 클래스'를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갤럭시 팬 클래스는 스마트폰 매장을 고객에게 다양한 브랜드 경험을 선사하는 공간으로 진화시키자는 취지에서 만들어졌다.

클래스에선 우선 갤럭시Z폴드2, 갤럭시Z플립, 갤럭시S21 등 최신 제품의 다양한 기능을 배울 수 있는 '갤럭시 찐 활용법' 과정을 운영한다. 다양한 고객 수요를 감안한 특화 교육 프로그램도 있다. △갤럭시로 공부 잘하는 환경 만들기(공신들의 공부 환경 만들기) △강아지 인생샷 잘 찍는 법(댕냥이 인생샷 비법) △스마트폰으로 셀프 웨딩 사진 잘 찍기(셀프 웨딩 기록법) △휴대폰 꾸미기(내 멋대로 폰 커스텀) 등이다.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갤럭시 팬큐레이터가 예비 신혼 부부를 위해 '셀프 웨딩 기록법'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갤럭시 팬큐레이터가 예비 신혼 부부를 위해 '셀프 웨딩 기록법'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공부 환경 만들기는 학생들에게, 셀프 웨딩 기록법은 신혼부부, 댕냥이 인생샷 비법은 반려견 주인에게 안성맞춤인 교육 과정이다. 삼성 디지털플라자 연수송도점에서 댕냥이 인생샷 비법 과정을 수강한 고객은 "강아지가 활발해서 항상 사진이 흔들렸는데 갤럭시 팬 클래스에서 모션 포토나 싱글테이크 등 순간 포착 기능을 배워서 정말 유익했다"고 말했다.

갤럭시 팬 클래스는 삼성 디지털플라자 등에 마련된 전국 62개 갤럭시 스튜디어에서 지난달말부터 진행되고 있다. 갤럭시 팬 클래스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참석 예약을 할 수 있다. 한 사람이 여러 교육 과정을 들어도 된다. 참가비는 무료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앞으로도 구매 이후 일상 속에서 제품의 가치와 효용을 지속적으로 체감할 수 있도록 고객 취향과 눈높이에 맞춘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서민준 기자 morand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