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민간 유통업계, 소비자단체 등과 앞으로 4차례 개최
어린물고기 보호에 민·관 힘 합친다…수산자원관리 소통워크숍

해양수산부는 어린 물고기를 보호하는 유통·소비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민간 유통업계, 방송사 등과 함께 '수산자원관리 소통워크숍'을 앞으로 4차례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첫 워크숍은 8일 'NS홈쇼핑'과 함께 영상으로 진행한다.

해수부는 수산자원 보호를 위한 포획·채취 금지 제도를 안내하고, 한국수산자원공단은 소비자가 참여하는 수산자원관리 방안을 소개한다.

한국소비자연맹은 수산자원을 지속가능한 방식으로 소비하는 데 있어 유통업계가 실천할 수 있는 방안들을 제안한다.

NS홈쇼핑은 어린 물고기를 보호할 수 있도록 홈쇼핑 운영에 변화를 주는 방안을 논의한다.

해수부는 워크숍과 함께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금어기·금지체장 교육영상도 배포한다.

영상에는 해수부 캐릭터인 '바다요정 해랑이'가 나와 30분 동안 수산자원보호의 중요성과 실천사항을 알려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