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장애인 오케스트라 후원

에쓰오일(대표 후세일 알 카타니·사진)은 6일 서울 마포구 본사에서 발달장애인들로 구성된 ‘하트하트오케스트라’ 운영을 위한 후원금 1억원을 하트하트재단에 전달했다. 후원금은 발달장애 청소년의 음악 교육을 지원하고, 초·중·고등학생 및 시민을 대상으로 하는 장애 인식개선 교육과 햇살나눔 콘서트에 사용된다. 에쓰오일은 2006년부터 12년간 총 11억원을 후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