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장보고수산물축제, 코로나19 확산세로 취소

완도군은 5월 1일부터 5일까지 개최 예정인 '2021 완도 장보고 수산물 축제'를 취소한다고 6일 밝혔다.

2년째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19로부터 군민과 관광객 안전을 지키기 위해 취소 결정을 했다.

이 축제는 해상왕 장보고 대사의 도전·개척 정신을 기리고자 1996년부터 매년 5월 열고 있으며 2015년에는 축제 명칭을 '장보고 수산물축제'로 변경했다.

그동안 해상 무역왕 장보고 대사의 진취적 기상과 청정바다 완도 수산물을 홍보하며 군민과 관광객이 함께하는 축제로 승화시켰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작년에 이어 올해도 축제가 취소돼 안타깝지만, 다음 축제는 알차고 안전하게 개최될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