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MS 따라 카카오도 최고가 행진…네이버도 강세

한동안 주춤했던 구글 등 미국 빅테크(거대 정보기술기업) 주가가 사상 최고가를 기록하면서 카카오도 6일 장 초반 역대 최고가로 치솟았다.

이날 오전 9시 32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카카오는 전날보다 4.58% 뛰어오른 52만6천원에 거래됐다.

앞서 장중 한때 53만원까지 치솟아 역대 최고가를 경신했다.

네이버도 38만5천500원으로 2.25% 상승했다.

앞서 5일(현지 시각) 뉴욕증시에서 구글 모회사인 알파벳과 마이크로소프트(MS), 페이스북은 각각 4.2%, 2.8%, 3.4% 상승, 종가 기준 역대 최고가 기록을 새로 썼다.

미국의 3월 비농업 일자리가 91만6천개 증가해 시장 전망치를 훨씬 상회하는 등 예상보다 빠른 경기 회복을 보여주는 지표가 잇따라 발표된 것이 정보기술(IT) 업종을 비롯해 전 종목에 걸쳐 호재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