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현대카드)

(사진=현대카드)

현대카드는 일상 속 반복되는 소비 영역에서 강력한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현대카드Z' 시리즈를 공개했다고 5일 밝혔다.

현대카드Z는 현대카드가 8년 만에 선보이는 알파벳 카드로 회원이 자주 쓰는 특정 영역에서 강력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고객 데이터 분석을 통해 많이 나타나는 소비 유형을 △패밀리용 △출퇴근용 △방구석용으로 정의하고 각 유형에 최적화된 혜택을 담은 3종의 현대카드Z를 설계했다.

현대카드Z 패밀리(family)는 가족을 위한 생활비 할인에 특화된 상품이다. 국내 주요 온라인쇼핑 가맹점과 대형마트, 배달 앱 이용 시 결제금액의 10%를 할인해 주고 4대 주유소를 이용할 때도 리터당 100원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현대카드Z 워크(work)는 직장인의 출퇴근 동선에 맞춰 특화 혜택을 제공한다. 직장인들이 즐겨 찾는 유명 커피전문점 50% 할인을 비롯해 주요 편의점과 대중교통, 택시 이용 시 결제금액의 10%를 할인해준다.

현대카드Z 온택트(ontact)는 주요 온라인쇼핑 멤버십 비용 결제 시 70%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넷플릭스, 유튜브프리미엄 등 디지털 콘텐츠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30%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각 상품은 월 최대 4만5000원까지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으며 모든 가맹점에서 2~3개월 무이자할부 서비스도 이용 가능하다.

현대카드Z는 고객들이 자신의 취향에 따라 카드 플레이트를 선택할 수 있도록 7가지 디자인 옵션을 제공한다. 현대카드Z의 연회비는 모두 1만원이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