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창조경제혁신센터 4년 연속 예비창업패키지 지원기관 선정

포스코 포항창조경제혁신센터가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4년 연속 예비창업패키지 지원사업 주관기관에 뽑혔다.

예비창업패키지는 혁신적인 기술창업 아이템이 있는 예비창업자의 원활한 창업을 위해 자금, 교육, 지도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센터는 올해 10명의 예비창업자를 선발해 역량강화교육, 심화교육, 맞춤 창업교육, 지도 등 다양한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또 최대 1억원의 사업화 자금을 지원하고 단계별 사업화, 판로, 투자 연계 등을 지원한다.

포스코 기존 벤처 지원 사업과 연계해 '포스코 아이디어마켓 플레이스' 참가를 지원하고 예비창업패키지 졸업 후에도 범포스코 벤처기업 풀에 넣어 계속 지원한다.

참가 희망자는 오는 19일까지 K-Startup 홈페이지(www.k-startup.go.kr)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김근환 센터장은 "센터가 보유한 기반과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아이디어와 기술을 가진 예비창업자들의 든든한 지원자가 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