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후니즈와 업무협약 맺은 전국학교운영위원협의회 학교방역에 적극 대응

사단법인 전국학교운영위원협의회가 (주)후니즈와 함께 전국 5만여 유치원 및 초, 중, 고교를 위한 선제적 방역의 필요성을 공감하고 업무제휴 협약식을 갖고 본격 K-SAFE 보급에 나섰다.

최근 ㈜후니즈는 인체에 무해한 고농도 산화질소를 활용해 출입 시 전신소독 및 이력관리를 통해 안전한 등하교를 돕는 출입방역 솔루션과 또 나노미터(10억분의 1m) 단위를 쓰는 바이러스 제거에는 부적합한 공기청정기 대신 실내공간의 세균 99.9% 이상 살균, 소독하며 공기 중 부유바이러스를 95.3% 저감시키는 공기살균기인 K-Safer를 제시한 바 있다.

전국학교운영위원협의회는 협약식 이후 유치원, 초, 중, 고교 등의 안전한 학교생활을 돕기 위해 ㈜후니즈 K-SAFE 보급 확대에 적극 지원하기로 했으며, ㈜후니즈는 학생 이용시설과 학습공간의 무세균, 무바이러스화를 실현하기 위한 최상의 기술 지원을 약속했다.

또한, 미국 매사추세츠 종합병원(MGH) 연구진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임산부 치료용으로 사용되어 안정성이 검증된 산화질소를 탑재한 휴대용 전용제품 K-MIST, 실내방역 전용제품 K-SAFER, 출입방역 전용제품 K-SAFE GATE를 병행 사용하는 선제적 방역 솔루션을 통해 COVID-19가 종식되기 전까지 팬데믹 확산으로부터 안전하고 건강한 교육환경을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전국학교운영위원협의회와 (주)후니즈가 같이 조성하기로 했다.

㈜후니즈 관계자는 “유관기관인 서울대학교 시스템면역의학연구소와 함께 `중화항체 분석업무` 및 `바이러스성 질병 예방 차원의 항원 정보교류 등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하고 이를 통해 대량의 `IgY`중화항체 상용화를 목표로 개발 중으로 사전방역 솔루션인 K-SAFE와 바이오의 시너지효과를 사단법인 전국학교운영위원연합회의 지역협회장들과 위원회, 사업단, 협력업체등과의 협력을 통해 COVID-19로부터 안전한 교육환경 만들어 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