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20주년 한수원 "친환경 종합에너지 기업으로 도약"

한국수력원자력이 창립 20주년을 맞아 '친환경 종합에너지 기업으로의 도약'이라는 미래상을 제시했다.

한수원은 1일 경주 본사에서 창립기념식을 열고 기존 핵심사업인 원전 경쟁력의 토대 위에 신재생, 해외사업, 수소 등 다양한 클린 에너지원을 갖춘 친환경 종합에너지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비전을 선포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한수원은 지난 20년 동안 힘든 일을 극복해오면서 저력을 얻었다"며 "천년의 세월에도 흔들리지 않는 기업, 기본과 원칙을 중시하며 신뢰받는 기업을 만들어가자"고 강조했다.

한수원은 2001년 4월 2일 한국전력공사로부터 분사할 당시 원자력 16기와 수력 21기, 설비용량 1만4천여MW로 시작해 현재 원자력 24기와 수력 21기, 양수 16기, 설비용량 2만9천여MW를 보유한 회사가 됐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