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작년 영업이익 1천979억원…135%↑

작년 증시 호황으로 한국거래소의 영업이익이 2019년 대비 두 배 이상으로 늘었다.

한국거래소가 1일 공개한 작년 영업보고서에 따르면 작년 별도기준 영업이익은 1천979억원으로 전년(841억원)보다 135.3%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지난 2007년(2천74억원) 이후 13년 만에 최대를 기록했다.

영업수익과 당기순이익은 4천969억원, 1천777억원으로 28.7%, 43.2% 각각 늘었다.

작년 한 해 동안 코스피와 코스닥지수가 30.8%, 44.6% 각각 상승하는 등 증시가 호황을 누리면서 거래소 실적도 개선됐다고 거래소는 설명했다.

거래소에 따르면 작년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의 하루 평균 거래대금은 12조2천억원, 10조8천억원으로 전년보다 145%, 151% 급증했다.

이에 따라 거래소의 시장수수료 수익은 4천237억원으로 33.4% 늘어난 데 비해 영업비용은 2천990억원으로 1% 줄면서 이익이 한층 증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