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에어로스페이스 주주총회…항공ㆍ우주 계열사 경영 일선 참여
김동관,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사내이사 선임…그룹 우주산업 총괄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장남인 김동관 한화솔루션 대표이사 사장이 항공·방산 계열사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사내이사로 29일 선임됐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이날 주주총회를 열고 김동관 사장을 사내이사로 선임하는 안건을 의결했다.

김동관 사장은 한화그룹 내 우주 산업을 총괄하는 '스페이스 허브' 팀장을 맡고 있는데, 항공우주 사업의 한 축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에서 사내이사를 겸하면서 경영 일선에 참여할 예정이다.

김동관 사장은 앞서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인수한 국내 유일 민간 인공위성 제조·수출 기업 '쎄트렉아이'에서 무보수 등기임원인 기타 비상무이사로 선임되기도 했다.

한편 이날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주주총회에서는 김승모 ㈜한화 방산부문 대표이사를 사내이사로 재선임하고, 김현진 서울대 항공우주공학과 교수와 이선희 성균관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등 2명을 사외이사로 신규선임하는 안건 등을 모두 의결했다.

신현우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대표이사는 "위성 사업 관련 쎄트렉아이의 독자 경영을 통해 전문성을 지속적으로 확보하고, 한화에어로스페이스와 계열사의 시너지를 모색해 미래산업을 대비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