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그린뉴딜펀드 1000억원 규모 조성
우리금융그룹이 뉴딜펀드 2종을 출시한다. (사진 = 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이 뉴딜펀드 2종을 출시한다. (사진 = 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은 국민참여정책형 뉴딜펀드와 그룹 자체 뉴딜 공모펀드인 우리스마트뉴딜30목표전환증권투자신탁2호를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국민참여정책형 뉴딜펀드는 주로 뉴딜 분야 기업이 발행하는 지분, 메자닌 증권에 투자하는 사모재간접 공모펀드다. 정부 재정펀드 및 사모 운용사가 21.5%를 후순위 출자해 펀드 투자자의 손실을 방어해 주는 구조다. 29일부터 우리은행 영업점을 통해 판매된다.

같은 날 우리스마트뉴딜30목표전환증권투자신탁2호의 판매도 시작한다. 우리스마트뉴딜30목표전환증권투자신탁2호는 뉴딜 관련 공모펀드로 성장기업 및 공모주에 투자하며, 5% 목표수익률 달성시 채권형 펀드로 전환된다.

앞서 우리금융그룹은 지난해 11월과 올해 1월 뉴딜관련 펀드인 우리스마트뉴딜펀드와 우리스마트뉴딜30목표전환증권투자신탁1호를 출시한 바 있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우리금융그룹은 국가 경제의 미래 성장동력 강화를 위해 한국판 뉴딜을 적극적 지원하고 있다"며 "그룹에서도 신사업 기회 발굴 및 신규 고객 확대 등으로 뉴딜금융을 선도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우리금융그룹 자회사인 우리글로벌자산운용도 지난해 11월 2000억 규모로 뉴딜인프라펀드를 조성해 뉴딜 관련 스마트 물류시설 등에 투자하고 있다. 2분기 중 추가적으로 1000억원 규모의 그린뉴딜펀드를 조성한다. 태양광 발전 및 육상·해상 풍력발전 등 신재생에너지 분야에 특화해 투자할 계획이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