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푸드빌, WWF 주관 '어스아워 2021' 참여
토요일인 오는 27일 오후 8시30분부터 9시30분까지 1시간 동안 N서울타워 조명이 꺼진다./사진=CJ푸드빌 제공

토요일인 오는 27일 오후 8시30분부터 9시30분까지 1시간 동안 N서울타워 조명이 꺼진다./사진=CJ푸드빌 제공

토요일인 오는 27일 저녁 1시간 동안 서울타워 조명이 꺼진다.

26일 N서울타워를 운영하는 CJ푸드빌에 따르면 N서울타워가 세계자연기금(WWF)이 주관하는 기후위기 대응 캠페인 '어스아워 2021'에 동참해 오는 27일 오후 8시30분부터 9시30분까지 조명을 끈다.

'어스아워' 캠페인은 매년 3월 마지막 주 토요일 오후 8시 30분부터 1시간 동안 불필요한 조명 등을 소등하는 환경보호 행사다. 2007년 호주 시드니 지역에서 시작됐으며, 지난해에는 전 세계 190여 개 국가가 참여했다.

어스아워 캠페인 참여로 N서울타워 조명이 꺼지는 것은 2008년 이후 총 14번째다.

CJ푸드빌 관계자는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많은 분의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어스아워 캠페인이 동참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미경 한경닷컴 기자 capit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