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은 윤종원 은행장이 지난 24일 비대면 연수 중인 신입행원들과 실시간 온라인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고 25일 밝혔다.

기업은행은 최근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디지털·글로벌·고졸 인재 등 분야별로 170여명의 신입행원을 채용하고 지난 2월부터 다음 주까지 6주간의 온라인 연수를 진행하고 있다.

윤 행장은 이날 기업은행의 소명과 비전, 10년 뒤 IBK의 모습 등을 설명하며, "위기 때마다 중소기업을 돕는 국책은행 직원으로서 가져야 할 역량을 키울 것"을 당부했다.

특히 "돈을 벌기 위해 영화를 만드는 것이 아니라 영화를 만들기 위해 돈을 법니다"라는 월트 디즈니의 명언을 인용하며 "기업은행도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수익기반 유지가 필요하다.

"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인생 선배'로서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직원들에게 "앞으로의 인생 여정에 대해 큰 그림을 그려볼 것"과 삶의 중심을 잡아주는 '좌우명'을 가져볼 것을 조언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이번 대화 시간을 통해 신입직원들이 최고경영자(CEO)의 경영철학과 전략에 대해 직접 들을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

"고 말했다.

윤종원 기업은행장, 신입 행원들과 비대면 온라인 소통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