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11일부터 판매…구매 한도 없어
신세계인터내셔날(SI)은 자체 온라인 쇼핑몰 에스아이빌리지(S.I.VILLAGE)에서 신세계면세점의 명품 재고를 면세점 판매가 대비 최대 40% 할인해 판매한다고 8일 밝혔다./사진=신세계인터내셔날 제공

신세계인터내셔날(SI)은 자체 온라인 쇼핑몰 에스아이빌리지(S.I.VILLAGE)에서 신세계면세점의 명품 재고를 면세점 판매가 대비 최대 40% 할인해 판매한다고 8일 밝혔다./사진=신세계인터내셔날 제공

신세계인터내셔날(SI)은 자체 온라인 쇼핑몰 에스아이빌리지에서 신세계면세점의 명품 재고를 면세점 판매가 대비 최대 40% 할인 판매한다고 8일 밝혔다.

할인 판매는 오는 11일부터 진행되며 판매 상품은 모두 신세계면세점이 수입한 정품이다. 별도의 구매 한도는 없다.

이번 행사에서는 전 세계 면세점 중 신세계면세점에만 유일하게 입점해있는 오프화이트 의류도 판매된다. SI는 이외에도 로에베, 몽블랑, 톰포드 등 젊은 층이 선호하는 브랜드의 의류·가방·신발·시계·선글라스·보석 등 다양한 상품을 할인가로 선보인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측은 할인 판매 기간을 별도로 정해두지 않았다. 이에 따라 국세청이 재고 면세품의 내수 판매를 허용하는 시점까지 상시 전문관을 운영하며 판매할 예정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 관계자는 "지난해 재고 면세품 판매 당시 동시 접속 고객이 20만명에 달했다"며 "올해는 판매 브랜드와 품목을 대폭 늘렸다"고 말했다.

이미경 한경닷컴 기자 capit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