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톤스포츠, 가성비 뛰어난 미니벨로 전기자전거 '벤조 20st' 출시

자전거 전문기업 알톤스포츠가 가성비를 강조한 전기자전거 신제품 ‘벤조 20st’를 출시했다.

벤조 20st는 알톤스포츠의 중저가 전기자전거인 ‘벤조’ 시리즈 중 가장 작은 사이즈의 모델로 20인치 휠을 장착한 실속형 미니벨로 타입 제품이다.

이 제품은 스틸 소재의 프레임을 적용해 내구성과 차제 가성비를 높였으며, 편리한 승하차를 위해 탑튜브의 높이를 낮췄다.

모터는 등반 성능이 좋은 BLDC 350W 제품을 적용했다. 배터리는 쉽게 탈부착이 가능한 7Ah 콤팩트 외장형 배터리를 장착했다. 통근 및 통학에도 무리없이 사용할 수 있다.

변속기와 브레이크는 효율적인 주행을 돕는 7단 변속기와 관리 및 정비가 간편한 알로이 V 브레이크를 각각 장착했다. 야간 라이딩 시 필수적인 전조등과 의류 오염을 방지할 수 있는 흙받이 등도 적용했다.

알톤스포츠 관계자는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벤조 20st는 중저가 라인의 전기자전거 중에서도 가장 가성비가 높은 제품”이라며 “가격뿐만 아니라 콤팩트한 사이즈와 실용성 등이 특징으로 근거리 위주의 사용자들에게 추천한다”고 설명했다.

민경진 기자 m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