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G생활안전은 ‘필슨엠 산들 방역마스크 KF94’에 대한 CE 유럽 인증 기관의 심사를 성공적으로 끝마치고 지난 8일 CE PPE(개인보호장비) FFP2등급에서 CoC(Certificate of Conformity) 인증서를 획득했다고 밝혔다.

앞서 필슨엠 산들 방역마스크 KF94 제품은 지난해 미국 FDA 등록을 마쳐 미국, 홍콩, 중국등 1,000만장 수출을 진행한 바 있다. 이번에 CE CoC 인증을 획득함으로써 유럽 시장 진출에도 박차를 가할 수 있을 전망이다.

필슨은 SG생활안전의 MB 필터 마스크 브랜드로서 100% 국내산 부자재, 100% 국내생산 원칙으로 위생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마스크를 자동화 생산하고 있다. 군용 방독면 국내 최초 개발기업인 SG생활안전의 기술력이 집약되어 한겹 줄인 가벼운 3중구조를 구현하는 동시에, 식약처 허가 기준 대비 60% 이상 숨쉬기 편한 마스크를 만들었다. 또 피부 자극 테스트를 통과한 안감을 사용해 장시간 착용해도 자극이 덜하다.

이번에 SG생활안전이 획득한 FFP2등급은 분진포집효율(%) 94%이상(염화나트륨 +파라핀오일), 흡기저항(mbar) 유량 30L/min 조건에서 70Pa, 유량 95L/min 조건에서 240Pa, 누설율(%) 8%이하, 배기저항 (160L/min) 300 이하 등 까다로운 조건을 충족시켜야 한다.

SG생활안전 관계자는 “필슨 마스크가 미국에 이어 유럽에서도 품질을 인정받으면서 기술력을 대내외에 입증하게 됐다”며 “소비자 여러분도 보다 안심하고 필슨 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SG생활안전은 2009년 산업용 방독마스크 산업안전인증 1,2호를 획득했으며 현 80여종의 ‘마스크’ 분야 안정인증을 보유하고 있다. 유독가스 28종 이상의 필터 성능시험 자체 설비를 완비하고 전수 필터 시험을 통해 제품안전성을 확보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