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네오 QLED, 독일 전문지 TV 평가서 역대 최고점 받아

삼성전자는 미니 LED TV인 '네오(Neo) QLED' 제품이 독일 영상·음향 전문매체 '비디오'(Video) 평가에서 최고점을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

이 매체는 삼성 네오 QLED 8K 75형(제품명 GQ75QN900A) 모델에 TV 부문 역대 최고점인 966점을 부여했다.

기존 최고점은 지난해 QLED 8K 제품이 기록한 956점이다.

이 매체는 네오 QLED에 적용된 미니 LED 기술에 대해 호평하고, '로컬 디밍'(Local Dimming) 구역을 정교하게 조절해 탁월한 명암비와 블랙 디테일을 구현한 점을 높게 평가했다.

삼성 네오 QLED는 이 매체가 최고 화질 제품에 수여하는 '레퍼런스'(Reference), 혁신 제품에 수여하는 '이노베이션'(Innovation), 디자인 우수 제품에 수여하는 '디자인 팁'(Design Tip) 등 3개 부문 어워드도 동시 석권했다.

지난달 '삼성 퍼스트 룩'(Samsung First Look) 행사에서 처음 공개된 삼성 네오 QLED는 8K와 4K 제품으로 출시되며, 내달부터 전 세계 시장에 본격적으로 도입될 예정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성일경 부사장은 "네오 QLED 신제품이 해외 전문 평가 매체로부터 탁월한 제품력을 인정받고 있다"며 "이 제품이 제공하는 압도적 화질과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전 세계 고객들이 곧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 네오 QLED, 독일 전문지 TV 평가서 역대 최고점 받아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