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이달 들어 20일까지 수출액이 전년 동기보다 약 17% 증가했다.

22일 관세청에 따르면 이달 1~20일 수출액은 304억달러로 작년 동기보다 16.7% 증가했다. 조업일수를 고려한 하루 평균 기준으로는 29.2% 늘었다.

이로써 한국 수출은 4개월 연속 증가를 기록할 가능성이 커졌다. 수출은 작년 11월 4.1%, 12월 12.6%, 올 1월 11.4% 증가했다.

이달 1~20일 수출을 품목별로 보면 반도체(27.5%), 승용차(45.9%), 무선통신기기(33.6%)등이 많이 늘었다. 석유제품(-5.7%)과 컴퓨터 주변기기(-4.8%) 등은 감소했다.

국가별로는 중국에 대한 수출이 32.7% 늘었다. 미국(14.0%), 유럽연합(53.6%), 베트남(10.9%) 등 수출도 호조를 보였다.

2월 1~20일 수입액은 316억달러로 전년 동기보다 24.1% 늘었다.

서민준 기자 morand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