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14개 시·군 '공동 관광마케팅' 추진…"관광 활성화"

전북도와 14개 시·군이 공동으로 관광마케팅 사업 추진을 위해 손을 맞잡는다.

도는 22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관광객 수요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시·군과 관광지 발굴 및 영상홍보 마케팅을 위한 전북관광협의체를 구성했다고 밝혔다.

전북관광협의체는 도내 관광지 56곳을 발굴하고 전북 여행 홍보, 영상콘텐츠 제작 및 홍보 등을 추진한다.

영상콘텐츠는 시·군을 대표하는 14편과 종합편 1편으로 유튜브 등을 통해 국내외에 홍보된다.

또한 팔로워 3만명 이상 인터넷 영향력자(인플루언서) 28명을 초청해 관광지를 소개하고 포스팅하게 할 계획이다.

윤여일 전북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관광마케팅 협력체계 구축의 원년으로 삼아 코로나19 시대에 맞는 관광수요에 대응해 전북에서 편안한 여행을 즐기도록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