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방산 계열 3사가 오는 25일까지 아랍에미리트(UAE) 수도 아부다비에서 열리는 중동 지역 최대 방산전시회 ‘IDEX 2021’에 참가한다고 21일 밝혔다. 격년으로 열리며, 올해로 15회째를 맞는 이번 전시회에는 세계 60여 개국 1300여 개 업체가 참가할 예정이다.

(주)한화, 한화디펜스, 한화시스템 등 한화 방산 계열사는 국방로봇과 지상장비, 방산전자 등으로 구성된 통합 전시관을 운영할 예정이다. 중동 지역에 특화된 다양한 제품 라인업으로 현지 시장 공략에 나설 계획이다.

국방로봇 존에서는 한화디펜스가 개발한 다목적 무인차량과 차륜형 장갑차 탑재용 원격사격통제체계(RCWS)의 실물이 해외 방산 전시회에서 처음 공개된다. 지상장비 존에서는 K9 자주포와 K10 탄약운반장갑차, 비호복합 등 대한민국 대표 지상무기 체계들을 선보인다. 방산전자 존에서는 한화시스템이 개발한 최첨단 함정전투체계(CMS)를 전시한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주)한화가 개발한 공대지미사일 천검 등 정밀 유도무기체계와 관련한 마케팅도 진행될 예정이다.

강경민 기자 kkm1026@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