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스에 흰머리 늘었나…20~30대도 새치 염색약 구매 급증

최근 새치 염색약을 구매하는 20~30대 소비자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CJ올리브영은 지난달 1일부터 이달 20일까지 새치 염색약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4% 늘었다고 21일 밝혔다.

연령대별 매출 가운데 20대 후반~30대 소비자가 36% 뛰면서 전체 매출 증가율을 견인했다.

올해 2월 기준 CJ올리브영의 염색약 매출 순위 10위 가운데 절반은 검은색이나 짙은 갈색 위주의 새치 염색약이 차지했다.

새치 등을 손쉽게 가릴 수 있는 헤어 마스카라와 섀도, 셀프 염색 시 모발 손상을 줄여주고 두피 관리에 효과가 있는 약산성 샴푸 등 관련 제품도 인기를 끌고 있다고 CJ올리브영은 설명했다.

CJ올리브영 관계자는 "신학기를 앞둔 1~2월은 머리 색깔을 바꾸는 패션 염색약이 성수기지만, 올해는 새치 염색약이 특히 강세"라며 "초기 새치를 조기에 관리하는 젊은 세대가 많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