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파죽지세…국내 거래 6천만원 첫 돌파

국내 거래에서 가상화폐 비트코인 값이 1개당 6천만원을 돌파했다.

19일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에 따르면 이날 오후 11시 48분께 1비트코인은 6천만원을 넘어섰다.

업비트에서 이날 1비트코인 고가는 6천13만4천원을 기록했다.

20일 0시 3분께 5천990만원에 거래되며 6천만원 재돌파를 목전에 두고 있다.

다른 가상화폐 거래소인 빗썸에서도 이 시각 현재 1비트코인은 5천955만9천원에 거래 중이다.

또 다른 거래소인 고팍스에서도 비트코인 1개값은 5천940만원선에서 움직이고 있다.

주식시장과 달리 거래소 단위로 거래가 이뤄져 같은 종류의 가상화폐라도 거래소별로 거래 가격이 다소 다르다.

앞서 비트코인은 이달 9일 국내 거래에서 처음으로 5천만원 넘어선 뒤 조금씩 고점을 높이고 있다.

최근 비트코인은 점점 더 많은 주류 금융사나 기업이 새로 투자자로 참여하거나 업무 대상 자산으로 가상화폐를 인정하면서 강세를 탔다.

가상화폐 사이트인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은 이 시각 5만3천달러를 웃돌았다.

지난 16일 밤에는 사상 처음으로 5만달러를 넘어섰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