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디스, LG전자 신용등급 7년 만에 'Baa2'로 상향

국제 신용평가사 무디스는 LG전자의 기업 신용등급을 'Baa3'에서 'Baa2'로 상향 조정했다고 19일 밝혔다.

LG전자 등급 전망도 '안정적'으로 유지했다.

무디스는 지난해 LG전자의 실적 호조와 지분법 평가 대상인 LG디스플레이의 턴어라운드 등을 신용등급 상향 조정에 대한 긍정적 요소로 평가했다.

아울러 LG전자가 향후 1∼2년 동안 견조한 실적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했다.

무디스가 LG전자 신용등급을 변경한 것은 2014년 2월 이후 7년 만이다.

LG전자는 지난해 매출 63조2천620억원, 영업이익 3조1천950억원을 올리며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창사 이래 최대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