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아건설, 제주·대구서 잇단 공사 수주

신동아건설은 제주 생활관 공사와 대구 주상복합 공사를 잇달아 따내며 연초부터 수주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신동아건설은 지난 6일 대구 동구 신천동 일대에 지하 4층∼지상 31층 주상복합 아파트 656가구와 오피스텔 52실을 신축하는 공사에 대한 사업 약정을 체결했다.

총공사비는 1천752억원 규모이며 공사 기간은 착공 후 38개월이다.

회사는 오는 6월 공사도급계약 체결, 9월 사업계획승인, 12월 일반분양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신동아건설은 지난달 15일 제주대 생활관 4차 임대형 민자사업 시공사로 선정되며 올해 첫 수주를 따냈다.

총 도급액 359억원 규모의 이 사업은 지하 1층∼지상 6층, 450실 규모의 생활관을 건립하는 것이다.

신동아건설은 "연초부터 공격적인 수주로 두 건의 시공권을 따냈다"며 "올해 2조 5천억원의 수주 목표 달성을 위해 설계 공모, 도시개발사업, 기술형 입찰, 정비사업 등 사업 모든 분야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