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달걀 2천400만개 추가 수입 차질 없이 진행"

김용범 기획재정부 제1차관은 "신선란 2천400만개 추가 수입을 차질없이 진행하고 신속한 통관·유통을 지원하겠다"고 19일 밝혔다.

김 차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혁신성장 전략점검회의 겸 물가관계차관회의를 주재하며 "2월 들어 조류 인플루엔자(AI) 발생 빈도가 줄고 민간기업의 달걀 가공품 수입도 확대되면서 달걀 수급 및 가격 여건은 점차 개선될 것으로 예상되나 불안 요인이 상존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쌀 정부 비축물량을 방출하고 양파·과일 등은 민간수입·물량 출하 확대 등을 독려해 농산물 가격 안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곡물, 원유 등 분야별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대응 방안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