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말 완공 예정…30여개사 입주, 1천800명 고용 예정
상주시 39만㎡에 일반산업단지 조성 착공

경북 상주시는 18일 헌신동 39만㎡에 일반산업단지 조성 공사를 시작했다.

사업비 634억원을 들여 산업시설 용지 23만764㎡와 지원시설 1만2천319㎡를 내년 말까지 조성할 계획이다.

상주일반산업단지에는 기계금속업, 전기업, 식료품업 등 30여 개 업체가 입주할 예정이다.

산업단지 조성 과정에 200여 개 일자리가 생기고, 입주를 완료하면 1천800여 명의 고용을 창출할 전망이다.

상주시는 지역 여건에 맞는 제조업체를 유치하고 복지·편의시설을 확충할 계획이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신성장동력 사업의 일환으로 일반산업단지 조성 공사를 시작했다"며 "침체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