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은 창립 50주년을 맞아 50년 이상 역사가 있는 토종 기업의 브랜드를 활용해 새로운 상품을 만드는 'K-브랜드' 육성 사업을 시작한다고 18일 밝혔다.

첫 협업 대상은 문구 회사 모나미다.

이날 편의점 GS25에 출시된 '모나미매직스파클링' 음료 2종은 모나미 매직의 외형을 살린 음료병에 검은색이나 붉은색 음료를 채워 대형 매직을 연상시킨다.

이달 25일에는 네임펜과 보드마카, 유성 볼펜 등 항균펜 3종을 내놓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위생에 대한 관심이 커진 점을 고려해 펜에 손이 닿는 부분을 항균 처리한 제품이다.

두 회사는 앞으로 '세이퓨'(SafeU) 브랜드로 항균 문구류를 계속 내놓을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