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도민 의견으로 국토부에 공식 제출 예정
찬·반 단체 모두 분기점 판단 치열한 여론전 펼쳐

국토교통부가 추진하는 제주 제2공항 건설에 대한 도민 여론조사 결과가 18일 오후 일제히 공개된다.

제주 제2공항 찬·반 도민 여론조사 결과 오늘 발표

제주도기자협회 소속 9개 언론사는 제2공항 관련 찬성·반대에 대한 도민 여론조사를 끝내고 이날 오후 8시에 결과를 보도한다고 밝혔다.

제주기협 9개 언론사는 이와 함께 여론조사 결과를 제주도와 제주도의회에 공식 전달할 예정이다.

이후 제주도가 여론조사 결과를 도민 의견으로 국토부에 공식 전달하게 된다.

대통령 선거 관련 질문 등을 포함한 선거 여론조사로 진행된 이번 조사는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사흘간 진행됐다.

여론조사는 국내 2곳의 여론조사기관이 각각 도민 2천명과 별도로 제2공항 입지인 성산읍 주민 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조사표본 간 일부 중복은 허용된다.

조사 방법은 휴대전화 가상번호를 이용해 유선 20%, 무선 80% 비율로 조사했다.

이번 여론조사는 찬성과 반대 단체 측에서 여론전을 펼치는 등 고조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다.

양 측 모두 제2공항 건설계획 추진의 분기점이 될 수 있다고 판단해 기자회견과 현수막 게시, 삼보일배 등의 행사를 벌였다.

대학 교수 단체 등 기관과 단체들은 이번 언론사 주관의 여론 조사 결과가 나오면 그 결과를 도민사회가 수용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