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회계처리 기준 위반 위니아딤채 등 2곳에 과징금 부과

금융위원회는 18일 정례회의를 열어 회계처리 기준을 위반해 재무제표를 작성·공시한 코스닥 상장사 위니아딤채에 과징금 9억640만원을 부과했다.

위니아딤채는 2015~2018년 반품·교환되는 제품을 회사 전산시스템에서 임의 조정하는 방식 등으로 매출액을 과대계상한 것으로 파악됐다.

2016년 증권신고서를 제출하면서 회계처리 기준을 위반해 작성한 재무제표를 사용한 사실도 지적됐다.

금융위는 또 다른 코스닥 상장사 시큐브에도 회계처리 기준 위반과 관련해 과징금 8억1천140만원을 부과했다.

시큐브는 2015~2019년 거래처 간 매출·매입거래에 개입해 가공의 매출액 및 매출원가를 계상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들에 대한 검찰통보 및 감사인 지정 등의 조치는 앞선 증권선물위원회에서 이미 의결된 바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