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하 코오롱FnC)은 아웃도어 브랜드 ‘코오롱스포츠’가 ‘웨더코트’ 신제품을 선보였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코오롱FnC 제공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하 코오롱FnC)은 아웃도어 브랜드 ‘코오롱스포츠’가 ‘웨더코트’ 신제품을 선보였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코오롱FnC 제공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하 코오롱FnC)은 아웃도어 브랜드 코오롱스포츠가 ‘웨더코트’ 신제품을 선보였다고 17일 밝혔다.

웨더코트는 코오롱스포츠가 2018년 첫 선을 보인 후 매년 재출시하는 아우터로, 올해는 선택의 폭을 넓힌 점이 특징이다. 남녀 모두 긴 오버사이즈 야상 점퍼로 한정되던 지난해와 달리 올해 남성용은 짧은 길이의 점퍼스타일을 추가했다. 여성용은 미디움 길이의 점퍼 스타일과 롱 트렌치 코트 스타일, 두가지로 확장했다. 소재의 경우 코오롱스포츠가 자체 개발한 3레이어 투습방수·발수 소재를 사용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