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에서 먼저 출시…편의성·위생·보안 갖춰

삼성전자는 비대면으로 주문·결제를 하는 스마트 주문 솔루션 '삼성 키오스크(Samsung Kiosk)'를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삼성 키오스크를 국내 시장에 먼저 선보인 뒤 상반기에 글로벌 시장에 출시할 예정이다.

비대면 주문·결제 '삼성 키오스크' 출시…항균 터치스크린

삼성 키오스크는 식당, 카페, 약국, 편의점, 마트 등에서 상품 선택에서부터 주문과 결제까지 가능한 올인원(All-in-one) 제품이다.

고성능 SoC(System-on-Chip) 기반으로 별도 PC 없이 콘텐츠 관리와 결제가 가능하다.

카드리더기, 영수증 프린터, QR·바코드 스캐너, NFC(Near Field Communication), 와이파이 등 키오스크에 필요한 필수 기능 들을 모두 탑재했다.

테이블형, 스탠드형, 벽걸이형 등 총 3가지 형태로 출시돼 매장 환경 맞춰서 사용할 수 있다.

특히 테이블형은 별도로 공사를 하지 않고 매장 내에 설치할 수 있다.

스탠드형은 탈부착이 가능해서 매장 어느 곳에나 설치할 수 있고 기존 인테리어와도 조화를 이룬다고 삼성전자는 소개했다.

삼성 키오스크에 사용된 터치스크린은 표면에 99.99% 이상의 항균 효과를 내는 특수 코팅을 적용했다.

삼성의 항균 코팅 기술은 식품포장재에도 사용 가능한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 물질인 아연피리치온을 사용해 미국 안전 규격 기관인 UL의 인체 독성 평가 시험을 통과했다.

삼성 키오스크에 적용한 항균 기술은 산소나 황 성분에 의해 쉽게 변색하지 않고 90% 이상의 높은 투과율을 지원한다.

이에 따라 항균력과 선명한 화질을 모두 만족한다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비대면 주문·결제 '삼성 키오스크' 출시…항균 터치스크린

삼성 키오스크는 리눅스 기반의 오픈소스 운영체제인 타이젠을 탑재해 폭넓은 호환성을 제공한다.

이외에 다중 계층 보안 솔루션인 삼성 녹스, 원격 제어 기능 등을 갖췄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