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지난주 제약·바이오·반도체 등 31건 시장경보조치

한국거래소는 지난주(2월 8∼10일) 제약·바이오, 반도체, 항공, 게임 등 관련주 31건에 대해 시장경보 조치를 내렸다고 17일 밝혔다.

설 연휴로 이틀간 휴장하고 주가지수 변동 폭이 작아지면서 조치 건수가 전주(2월 1∼5일) 41건보다 감소했다고 거래소는 설명했다.

투자경고 종목에는 주가가 급등하고 불건전주문이 제출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주 1건, 특정 정치인 테마주 1건 등 2건이 지정됐다.

투자주의 종목은 소수 계좌가 매수에 과다하게 관여한 종목 5건 등 총 29건이 지정됐다.

지난주 자동차 관련주 1개 종목에서 이상 거래 혐의가 발견돼 현재 시장감시 중인 종목은 10개로 늘었다.

주요 불공정거래 사례로는 종속기업의 유상증자에 참여한다는 미공개정보를 이용한 사례, 기존에 보유한 지분 가치를 유지하기 위해 시세에 과다하게 관여한 사례 등이 있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