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시를 통해 애플과의 협업을 진행하지 않고 있다고 발표한 현대·기아차. ‘애플카’가 없더라도 현대차그룹주의 미래가 어두운 것은 아니다. 고태봉 하이투자증권 리서치센터장은 “한국 자동차 산업이 세계 최고 수준의 정보기술(IT) 역량을 바탕으로 한 단계 업그레드 채비를 마쳤다”고 분석했다.

고 센터장은 한국 증시 전반의 전망에 대해서도 밝게 봤다. “한국처럼 시가총액 상위 종목들이 미래 성장 산업 위주로 골고루 구성된 나라가 별로 없다”는 이유에서다.
'애플카' 없이도…현대차, 미래차 DNA는 글로벌 탑 [머니톡]

송종현 논설위원 screa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