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근마켓에 GS 편의점·슈퍼마켓 할인정보, 구인광고 뜬다

GS리테일은 지역생활 커뮤니티 애플리케이션(앱) 당근마켓과 상품 판매, 동네 생활서비스 활성화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9일 밝혔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와 슈퍼마켓 GS더프레시의 유통기한 임박 상품에 대한 할인 정보나 증정·할인·공동 구매 정보 등을 당근마켓에 실시간으로 노출한다.

GS리테일은 이를 통해 폐기 상품을 줄이는 등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활동의 모범 사례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또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GS25와 GS더프레시, 랄라블라 등 GS리테일의 오프라인 점포 1만5천여 곳의 구인·구직 광고도 당근마켓에 게시된다.

아울러 양사는 제휴 신상품을 공동 개발하고, 지역 소비자들의 편의를 증진할 수 있는 사업 연계를 논의할 계획이다.

GS리테일은 지난해 하반기 당근마켓 광고를 통해 GS더프레시의 매출이 증가하는 등 지역 고객을 대상으로 한 점포별 제휴 마케팅 효과를 검증했다고 설명했다.

오진석 GS리테일 전략부문 부사장은 "GS리테일의 오프라인 점포들이 소매점을 넘어 생활 서비스 플랫폼을 표방하는 사회 기능 망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