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통신·신용·유통·부동산 기업, '데이터 동맹' 추진

신한카드는 통신, 신용, 유통, 부동산 등 다양한 산업군의 주요 기업과 '데이터사업 얼라이언스'를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데이터사업 얼라이언스에는 이동통신 사업자 SK텔레콤, 신용정보기업 코리아크레딧뷰로, 유통업체 GS리테일·홈쇼핑이 참여했다.

또 기존에 신한카드와 제휴 관계인 전자지급결제대행사업자(PG) 다날·이니시스, 부동산 정보업체 부동산114 등도 참여하기로 했다.

앞으로 데이터사업 얼라이언스를 자동차, 제조, 패션, 의료, 교통, 숙박 등의 분야에서 데이터기업과 데이터 분석 전문기업, 컨설팅 업체, 시스템·솔루션 기업이 추가로 합류할 것으로 신한카드는 기대했다.

신한카드는 "궁극적으로 민간영역 전 부문의 데이터를 수집·결합·분석·유통하는 민간 데이터댐 구축을 지향한다"며 "한국 최고의 데이터기업이 참여하는 만큼 국내 데이터산업 발전에 큰 디딤돌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데이터댐은 '한국판 뉴딜' 10대 과제 중 하나로 데이터 수집·가공·거래·활용 기반을 강화해 데이터 경제를 가속화하는 환경을 말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