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포천, 삼성전자 '가장 존경받는 기업' 49위 선정…국내 기업 유일

삼성전자(80,500 -0.62%)가 전세계에서 가장 존경받는 50대 기업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2년 만에 재진입한 것이다.

2일 미국 '포천(Fortune)'이 최근 발표한 '2021년 가장 존경받는 기업(World's Most Admired Companies)' 순위에 따르면 삼성전자가 49위에 이름을 올렸다. 평점은 7.56점이다. 국내 기업 가운데 50위 내 이름을 올린 기업은 삼성전자가 유일하다.

삼성전자는 2005년 처음으로 39위를 기록해 50위 내에 진입한 이후 2014년에는 21위까지 오르기도 했다. 하지만 갤럭시노트7 발화 사고, 이재용 부회장에 대한 검찰 수사 등으로 2017년과 2018년 2년 연속 순위권에 들지 못했다. 2019년 다시 50위를 기록하면서 순위권에 들어왔지만 작년 발표에서는 다시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이번 평가는 전세계 30개국의 52개 업종, 670개 기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미국 애플은 평점 8.59점으로 14년 연속 전체 1위 자리에 올랐다. 이어 아마존과 마이크로소프트, 월트디즈니, 스타벅스, 버크셔 해서웨이, 알파벳(구글), JP모건 체이스, 넷플릭스, 코스트코 홀세일 등 미국 기업들이 10위권 안에 모두 들었다.

존경받는 50대 기업 안에는 들지 못했지만 한국 기업 중에선 현대차(238,000 -0.21%)(자동차 부문 7위), LG전자(157,500 +3.96%)(전자 부문 6위)가 각각 169위와 196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송렬 기자 yisr020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