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글로벌 디자이너 브랜드 '준지' 단독 판매

국내 1위 패션 전문 온라인몰 무신사가 삼성물산 패션부문 글로벌 디자이너 브랜드 ‘준지’를 단독 판매한다. 준지가 온라인 유통 채널에 입점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준지는 뉴욕, 런던, 파리, 밀라노, 홍콩 등 30여 개국 유명 백화점에 입점하며 글로벌 사업을 확장하고 있는 컨템포러리 디자이너 브랜드다.

준지는 대표 상품인 MA-1 항공 점퍼를 비롯해 에코레더 스테디움 재킷, 밀리터리 니트 드레스 등 봄·여름 신상품을 무신사에서 단독으로 판매한다. 이번 컬렉션은 1990년대 미니멀리즘을 반영했으며 밀리터리 디테일이 돋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MA-1 항공 점퍼 신제품은 25일부터 한정 예약 판매한다.

전설리 기자 slj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