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30주년 맞은 교촌치킨, 새 CI 공개…"제2의 도약"

치킨 프랜차이즈 교촌에프앤비가 창립 30주년을 맞아 글로벌 종합 식품외식그룹의 비전을 담은 새로운 CI를 19일 선보였다.

새로운 CI는 ‘K’ 이니셜을 활용해 한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외식기업 도약의 의지를 표현했다. K이니셜은 교촌의 기업철학인 정직과 신뢰의 ‘I(Integrity)’와 나눔과 소통을 뜻하는 ‘C(Communication)’의 결합을 형상화 했다.

황학수 교촌에프앤비 총괄사장은 “창립 30주년을 맞아 교촌의 철학과 글로벌 이미지를 이번 CI를 통해 형상화 했다”며 “CI에 담긴 의미처럼 정직하고 신뢰받는 기업으로서 교촌의 제2 도약을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보라 기자 destinyb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