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저소득 가정에 '이웃사랑 성금'

KCC와 KCC글라스가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저소득층 가정 및 불우이웃을 위한 성금 11억5000만원을 전달했다(사진). KCC가 10억원, KCC글라스가 1억5000만원을 각각 마련했다.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회관에서 지난 12일 열린 전달식에는 심재국 KCC 상무, 김연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을 비롯해 직원들이 참석했다.

이번 성금은 KCC와 KCC글라스가 전사적 차원에서 지속 가능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을 이행하기 위해 마련했다. 울산, 여주, 전주, 서산 등 KCC와 KCC글라스의 주요 사업장이 있는 전국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회별로 성금을 분할 기탁했다. 도움이 꼭 필요한 곳에 고루 돌아갈 수 있도록 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성금은 지방자치단체에 지정 기탁돼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 가정과 이웃에게 생계비 등으로 지원될 예정이다.

건축자재, 도료 및 실리콘 등을 생산·판매하는 글로벌 정밀화학기업 KCC는 친환경·고기능성 제품을 활용해 ‘업(業) 연계형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

서기열 기자 phil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