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거래소 DBX를 운영하는 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는 '즉시 현금결제가 가능한 PG시스템에 의한 지불결제방법’에 대한 특허를 출원했다고 13일 밝혔다. 협회 측은 "시중은행과 신용카드사가 발행하는 실물 카드와 거래소 전자지갑에 있는 가상화폐를 연계해 오프라인에서 가상화폐를 사용하도록 하는 기술"이라고 주장했다. DBX가 자체 발행한 'DBXC 코인'을 시작으로 다른 가상화폐도 신용카드를 이용해 쓸 수 있도록 한다는 게 이 회사의 구상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