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총은 70조→996조→2천86조
코스피 3,000 가는 동안…주도산업은 금융업에서 전기·전자로

1983년 1월 4일 처음으로 공표된 코스피가 38년 만에 3,000까지 오는 동안 국내 주력산업은 어떻게 바뀌었을까.

10일 한국거래소가 시기별 시가총액 상위 기업과 업종을 분석한 결과 주도 업종은 금융업 및 전통 제조업에서 첨단 제조업 중심의 전기·전자, 정보기술(IT), 의약품 등으로 변모해왔다.

◇ 1989년 3월 31일…금융업 주도
코스피가 처음으로 1,000선을 넘어선 1989년은 은행·증권사 등 금융업이 주도 업종이었다.

금융업은 전체 시총의 36.6%를 차지해 가장 비중이 컸다.

개별 종목을 보면 한일은행, 제일은행, 서울신탁은행 등이 나란히 시총 2∼4위에 포진했다.

급속한 산업화가 진행되던 시기에 수출주도형 경제정책에 따라 석유·플라스틱 등의 화학(11.0%), 전기·전자(9.6%), 금속(8.9%), 건설업(7.1%) 등의 업종도 비중이 컸다.

◇ 2007년 7월 25일…첨단 제조업 중심으로 재편
코스피가 2,000을 돌파한 2007년에는 전기·전자 업종이 부상했다.

전기·전자는 전자기기에서 반도체 중심으로 변화하면서 시총 비중이 17.5%로 증가했다.

종목별로 보면 삼성전자가 95조원으로 시총 1위를 차지했으며 하이닉스도 18조원으로 9위를 차지했다.

삼성전자와 하이닉스가 전체 시총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각각 9.5%, 1.8%였다.

자동차 수출 증가 등에 따라 운수장비의 비중도 1989년 5.5%에서 10.8%로 늘었다.

현대차는 18조원으로 상장사 중 여덟 번째로 시총이 많았다.

반면 주도 업종이었던 금융업은 19.5%로 비중이 줄었다.

다만 여전히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업종이었다.

코스피 3,000 가는 동안…주도산업은 금융업에서 전기·전자로

◇ 코스피 3,000시대 개막…이제는 IT·바이오·전기 전자
코스피 3,000시대를 연 올해 국내 증시는 새로운 산업 구조로 재편되고 있다.

전통적인 주도 업종이었던 금융업은 전체 시총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7.6%로 대폭 줄었다.

시총 상위 100대 기업에는 18개 종목이 포함돼 2007년 22개 종목에서 4개가 감소했다.

반면 반도체 중심의 전기·전자 업종이 37.6%를 차지하며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여기에 IT·바이오 등의 신산업이 떠올랐다.

네이버·카카오 등 IT에 기반한 서비스업은 2007년 3.9%에서 11.6%로 비중이 증가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셀트리온 등 의약품 업종도 1.4%에서 7.8%로 성장세를 나타냈다.

그 사이 시총은 70조원(코스피 1,000)→996조원(코스피 2,000)→2천86조원(코스피 3,000)으로 불어났다.

코스피 3,000 가는 동안…주도산업은 금융업에서 전기·전자로

이러한 산업 구조 재편이 '과열' 논란에도 불구하고 코스피를 재평가할 수 있는 요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서철수 미래에셋대우 리서치센터장은 "한국 산업구조, 특히 코스피 상위권 기업에 반도체는 말할 필요도 없고 배터리·바이오·비대면 등 의미 있는 성장주들이 포진하고 있다"며 "10∼20년 전의 조선·철강 등에 비하면 확연히 달라졌고 나아졌다"고 분석했다.

최석원 SK증권 리서치센터장도 "(과거) 대형 기업이었던 조선·화학 등의 경기 민감주는 이익의 안정성 측면에서 점수를 못 받았다"며 "삼성SDI·LG화학·카카오·네이버 등 신기술·신성장 기업이면서 동시에 과점화된 시장에 놓인 기업들이 경기 변동성의 영향을 덜 받는 등 포트폴리오가 다변화된 느낌을 주고 있다"고 말했다.

◇ 코스피 시총 상위 업종 및 업종별 시총 상위 100대 기업 수
┌────────┬──────┬─────┬─────────┐
│ 시기 │ 업종 │시총 비중 │상위 100대 기업 수│
├────────┼──────┼─────┼─────────┤
│1989년 3월 31일 │ 금융업 │ 36.6% │ - │
│ 코스피 1,000 ├──────┼─────┼─────────┤
│ │ 화학 │ 11.0% │ - │
│ ├──────┼─────┼─────────┤
│ │ 전기·전자 │ 9.6% │ - │
│ ├──────┼─────┼─────────┤
│ │ 금속 │ 8.9% │ - │
│ ├──────┼─────┼─────────┤
│ │ 건설업 │ 7.1% │ - │
├────────┼──────┼─────┼─────────┤
│2007년 7월 25일 │ 금융업 │ 19.5% │ 22 │
│ 코스피 2,000 ├──────┼─────┼─────────┤
│ │ 전기·전자 │ 17.5% │ 10 │
│ ├──────┼─────┼─────────┤
│ │ 운수장비 │ 10.8% │ 9 │
│ ├──────┼─────┼─────────┤
│ │ 화학 │ 10.0% │ 17 │
│ ├──────┼─────┼─────────┤
│ │ 철강·금속 │ 7.2% │ 4 │
├────────┼──────┼─────┼─────────┤
│ 2021년 1월 7일 │ 전기·전자 │ 37.6% │ 9 │
│ 코스피 3,000 ├──────┼─────┼─────────┤
│ │ 서비스업 │ 11.6% │ 14 │
│ ├──────┼─────┼─────────┤
│ │ 화학 │ 11.3% │ 13 │
│ ├──────┼─────┼─────────┤
│ │ 의약품 │ 7.8% │ 8 │
│ ├──────┼─────┼─────────┤
│ │ 금융업 │ 7.6% │ 18 │
└────────┴──────┴─────┴─────────┘
(자료=한국거래소)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