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매·운영·폐차까지 전주기 걸쳐 정보 제공

두산인프라코어가 건설장비 운영관리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앱)인 '마이 디아이'(MY DI)를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두산인프라코어, 건설장비 운영관리 앱 '마이 디아이' 출시

마이 디아이는 건설장비 구매에서부터 운영, 폐차까지 전 주기에 걸쳐 고객이 필요한 정보와 서비스를 지원한다.

특히 건설장비 상태를 원격으로 모니터링하는 사물인터넷(IoT) 솔루션 '두산커넥트'와 연동해 건설장비의 위치와 가동 현황, 주요 부품 교환 주기, 수리 이력 등을 실시간으로 확인이 가능하다.

또 판매 중인 장비와 부품의 제원과 가격, 구매조건 등을 손쉽게 검색할 수 있고, 상담과 수리 예약도 할 수 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장비 관리요령과 같은 정보를 사용자가 이해하기 쉽도록 동영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향후 전자상거래 기능을 추가해 부품 구매까지 원스톱으로 가능하게 할 예정"이라며 "대면 방식의 고객 소통 채널을 온라인으로 지속해서 확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