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준학 농협은행장, 취임식 대신 농촌 스마트팜 방문

지난 1일 취임한 권준학 농협은행장(왼쪽)이 취임식을 대신해 충남 아산시에 위치한 청년 스마트팜 농가 '팜엔조이 농장'을 5일 방문했다.

팜엔조이 농장은 농협은행의 '농업금융컨설팅'과 금융지원을 받아 스마트팜을 신축한 원예 스마트팜이다.

박세근 팜엔조이 농장 대표는 농협은행이 진행하는 '생애주기 컨설팅'을 지원 받은 첫 번째 청년 농업인이다. 생애주기 컨설팅은 청년 농업인의 창업지원을 위해 농장 마련, 판로개척, 영농 지도 등을 돕는 프로그램이다.

권 행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어느 때보다 농업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팜엔조이 농장과 같이 청년농업인들이 농업·농촌 현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하도록 소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현아 기자 5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