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기획은 아시아 광고 전문지 ‘캠페인 아시아 퍼시픽’이 선정한 ‘올해의 광고회사’에서 5관왕을 차지했다고 3일 밝혔다.
제일기획, 캠페인지 선정 '올해의 광고회사' 5관왕

캠페인 아시아 퍼시픽이 매년 발표하는 ‘올해의 광고회사’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사업하는 광고, PR, 커뮤니케이션 기업의 한 해 성과를 평가해 지역·분야별로 시상하는 행사다. 올해는 아태 지역의 17개 국가를 5개 지역으로 나눠 시상했다.

제일기획은 한국과 일본 광고회사가 경쟁한 ‘한·일 브랜드 경험 광고회사’ ‘한·일 이벤트 마케팅 광고회사’ ‘한·일 통합 마케팅 광고회사’ 부문과 국내 기업들이 대상인 ‘한국 창의적 광고회사’ ‘한국 디지털 광고회사’ 등 총 5개 부문에서 금상을 받았다.
제일기획, 캠페인지 선정 '올해의 광고회사' 5관왕

제일기획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서 디지털 역량을 발휘해 적극 대응한 결과”라며 “한·일 경쟁 부문에서 덴츠와 하쿠호도 등 일본 유명 광고회사들을 제쳐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노유정 기자 yjro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