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OCI와 K뉴딜 협약

진옥동 신한은행장(왼쪽)과 이우현 OCI 부회장(오른쪽)은 30일 서울 소공동 OCI 본사에서 K뉴딜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신한은행은 OCI가 추진하는 신재생에너지 관련 프로젝트의 금융자문 및 주선 업무를 지원하고, OCI 협력사에 금융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