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난치병 소아환자에 후원금·헌혈증 전달

우리금융이 난치병 소아환자를 돕기 위해 후원금과 헌혈증을 전달했다고 24일 밝혔다.

우리금융은 전날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병원 대한의원 본관에서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과 김연수 서울대학교 병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헌혈증 전달식을 진행했다.

전달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방역 수칙에 따라 최소 인원으로 진행됐다.

우리금융은 지난달 15일부터 한 달간 전 그룹사 임직원이 참여하는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진행했다. 임직원의 자발적 기부로 모은 헌혈증 500매와 후원금 2억원을 전달했다.

헌혈증과 후원금은 난치성 질환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린이들에게 사용될 예정이다.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은 "임직원의 따뜻한 기부가 난치병 환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삶의 희망을 전해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우리금융은 앞으로도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을 돕기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했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